[일반 회원가입]

--------------------------- [ikada(소장님) 로그인]
 
 자유게시판
 회원게시판
자유게시판
글쓴이 추격자 홈페이지 -
조 회 3485 작성일 2014년 05월 29일 10시 09분 55초
파일명 사이즈 0 KBytes
제 목  재밋네요 일은 누가하는데~~~
현대캐피탈-반(反)현대, '車할부 금융 상품' 놓고 다시 격돌

서울=뉴시스】박기주 기자 = 자동차 할부 금융서비스인 '카드복합 할부금융 상품'을 놓고 현대캐피탈과 다른 캐피탈업체들이 또 다시 격돌한다.

29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최근 금융연구원에 카드복합 할부금융 상품을 폐지할 경우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를 의뢰했다.

금감원은 6월 중 이 연구 결과를 토대로 캐피탈 및 카드업계, 소비자 패널들을 모아놓고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카드복합 상품은 차량을 구매하는 소비자가 자동차 대리점에서 신용카드로 대금을 일시불로 결제하면, 결제액을 캐피탈사가 대신 갚아주는 금융상품이다. 대신 고객은 캐피탈사에 할부로 결제 금액을 갚는 구조다.

고객 입장에서는 이 상품을 이용하면 카드사가 제휴를 맺은 캐피탈사에게 수수료의 일부를 돌려주기 때문에 금리 부담을 일반 할부상품보다 1% 포인트 가량 낮출 수 있다.

카드복합상품은 지난 2010년 금융당국의 승인을 받아 판매되기 시작했다. 현대캐피탈처럼 캡티브시장(전속시장)이 없는 아주·KB·하나캐피탈 등은 이를 통해 수익을 올리고 있다.

이 상품 판매가 늘어나자 현대캐피탈의 현대·기아차 판매 점유율은 지난 2011년 86.6%에서 지난해에는 74.7%로 떨어졌다. 전체 신차 판매시장에서 현대캐피탈의 할부금융이 차지하는 점유율도 66.8%에서 56.5%로 하락했다.

하지만 금감원이 올 3월 "해당 상품의 폐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히자 갈등이 표면화됐다.

현대차그룹은 "해당 상품의 구조가 현대차의 돈(가맹점 수수료)으로 다른 캐피탈사들이 할인상품을 내놓는 방식이고, 카드사가 대손비용 없이 중계 수수료만 챙기기 때문에 시장 질서를 무너뜨릴 우려가 있다"며 상품의 폐지를 요구했다.

금감원은 당시 캐피탈사 임원들은 모아 회의를 열고 카드복합 할부금융 상품 판매금지를 검토하고 있다는 뜻을 전달했다.

아주·KB·하나캐피탈 등 6개 캐피탈사 대표이사는 지난달 초 "이 상품이 없어지면 현대캐피탈의 시장 점유율은 더욱 높아지고 시장 경쟁을 통한 할부금리 인상을 견제할 수 없게 될 것"이라며 크게 반발하고 있다.

현대캐피탈(현대차)과 반(反)현대캐피탈 그룹이 정면 충돌 양상을 보이자 금감원은 토론회를 통해 여론을 수렴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복합상품의 폐지는 캐피탈사 간의 문제, 금융사와 자동차업계의 문제 등 다양한 문제를 내포하고 있다"며 "토론을 통해 의견을 교환하면 대략적인 구도와 입장이 정리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이 토론회에서 정리된 내용을 금융위 합동보고회에 보고해 위원들의 조정을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총 게시물 : 12562 (Total 12562 Articles) ( 2 / 629 )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수
12542  고생많으십니다  노란리본...14-07-103959
12541  이대로는 더이상 않됨니다~  아름다운...14-07-105815
-    [RE] 이대로는 더이상 않됨니다~  자유인14-07-103853
12539  판매노조 자유게시판에서 퍼온 글  가을하늘...14-07-084845
-    공감가는 부분이 많군요.  하늘색 ...14-07-082521
12537  재밋네요 일은 누가하는데~~~  추격자14-05-293485
12536  우이독경  바보14-05-132343
12535  낱말풀이~~~  바른소리...14-05-022193
12534  안녕들 하시죠...  경인지방...14-04-292407
12533  2세대 제네시스 출시행사에 대해서.  가을하늘...13-11-143435
12532  현대차, 오토캠핑장서 사과 메시지 전달(기...  고객...13-10-074031
12531  그 누구도...  쓴소리13-10-063066
12530  사내 비정규직 처우개선  가을하늘...13-09-134239
-    [RE] 사내 비정규직 처우개선  생각13-09-133880
12528  무게가 무겁다.  삶이13-09-122577
12527  열흘파업에 1인당 2879만원을...  가을하늘...13-09-073982
12526   노사분규 뒷끝  한마디13-09-033139
12525  뻔~~~한 스토리.2.  가을하늘...13-09-032972
-    [RE] 뻔~~~한 스토리.2.  절망으로...13-09-032384
12523  추석선물  시골13-09-0230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copyright ⓒ2001 ikada.co.kr all rights reserved. (04303) 서울 용산구 청파로 349(서계동) 보은개발빌딩 5층
Tel : 02-3473-0393(代)  Fax : 02-3473-9942   E-mail : ck7110@ikada.co.kr